일정달력
공지사항
티커뉴스
OFF
뉴스홈 > News > 단체/연구원/공단 > 협회/조합/단체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행사안내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섬산련 ‘카라반’ 5탄, 익산 섬유업계 현장 방문
지앤지엔터프라이즈, 전일니트 등 익산 섬유기업 현장 찾아가 애로 직접 들어
등록날짜 [ 2023년12월06일 08시31분 ]
 
[패션저널&텍스타일라이프:이세림 기자]한국섬유산업연합회(회장 최병오)는 12월 4일(월) ‘섬유패션 카라반’(이하 카라반) 활동의 일환으로 익산 섬유업계 현장을 방문해 업계 애로를 청취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번 카라반은 지난 9월 반월, 시화 지역을 시작으로 대구경북, 양주, 포천, 부산을 거쳐 다섯 번째로 추진된 지역순회 활동으로 익산지역 섬유업계와의 소통을 강화하고 업계 애로를 직접 청취하기 위해 추진됐다. 
 
첫 방문지는 국내 최고 심리스 개발력으로 독보적인 심리스 제품을 제조하고 있는 지앤지엔터프라이즈(대표 남석우)로 이 업체는 1997년 설립 이래 무봉제 의류의 개발을 꾸준히 해오며 탄탄한 기술력을 가진 제조사로 자리매김해 오고 있다. 
 
친환경 제작 공법인 무봉제 제품을 확대 생산하고, 주요 브랜드 ‘세컨스킨’ 등을 통해 제품을 판매해 오고 있다. 
 
수년간 축적한 편직 데이터를 기반으로 디지털 스마트형 생산 시스템과 생산에서 유통까지 하나의 공장에서 완성하는 원스톱 시스템을 구축해 운영하고 있다. 
 
남 대표는 “국내 의류 제작용 프로그래밍을 교육하는 기관은 많지만 정착 현장에서 섬유기계를 다룰 수 있는 인력이 부족하다”며 이론교육 외에도 실제 현장과 연계된 인력양성 교육이 확대돼야 한다”고 건의했다. 
 
이어 2004년 중국 진출 이후 다시 2013년 국내로 유턴(U-Turn)한 편직업체인 전일니트(대표 김성국)를 방문했다. 
 
김 대표는 “전북지역 편직업체가 2013년 23개 사에서 현재 6개 업체만 남아 있다”고 언급하며 “국내 편직업체가 임가공 만으로는 경쟁력을 유지할 수 없어 수요기업과 연계한 기업 네트워킹 기회 확대와 마케팅 강화를 위한 교육지원이 확대되어야 한다.”고 건의했다. 
 
섬산련 관계자는 “익산 섬유업계가 기존 전통섬유의 한계를 넘어 친환경, 융복합 섬유소재 개발을 확대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익산 섬유업계와의 소통을 강화하고 정책건의 등 정부와 섬유업계의 가교역할을 충실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패션저널&텍스타일라이프 ⓒ okfashion.co.kr)

이세림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일자
(입금자명 + 입금일자 입력후 국민은행:760-01-0057-191/세계섬유신문사로 입금해 주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행사안내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부산섬유패션정책포럼', 섬유패션인의 밤' 개최 (2023-12-07 16:26:04)
대구경북섬산련, 차기 회장 선출에 관심 집중 (2023-12-02 10:38:18)